LG전자, 생산거점 테네시 프로풋볼팀 후원 연장

Jul 9, 2024

LG전자는 8일 테네시주 내슈빌에 연고를 둔 미국프로풋볼(NFL)팀 ‘테네시 타이탄스’의 공식 후원을 3년 연장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LG전자, NFL '테네시 타이탄스' 후원
LG전자, NFL ‘테네시 타이탄스’ 후원 LG전자가 미국 생활가전 핵심 생산거점인 미국 테네시 지역의 프로풋볼팀을 후원하며 지역사회와 소통한다. 사진은 후원 연장 기념 행사에 참여한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정규황 부사장(사진 왼쪽)과 타이탄스 COO 댄 월리. 

테네시는 LG전자의 미국 생활가전 핵심 생산거점이다.

이날 후원 계약 체결 후 행사 참석자들은 LG전자 테네시 공장에서 현장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LG전자의 브랜드 슬로건인 ‘라이프스 굿'(Life’s Good)과 타이탄스의 응원 구호인 ‘타이탄 업'(Titan Up)을 함께 외치기도 했다.

향후 LG전자는 타이탄스 선수들과 지역 경제 활성화 활동, 가전 기부 캠페인 등 지역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LG전자, NFL '테네시 타이탄스' 후원
LG전자, NFL ‘테네시 타이탄스’ 후원 LG전자가 미국 생활가전 핵심 생산거점인 미국 테네시 지역의 프로풋볼팀을 후원하며 지역사회와 소통한다. 사진은 LG전자 테네시 공장에서 테네시 타이탄스 관계자, 현지 임직원들이 파트너십 연장을 축하하고 있는 모습.

LG전자는 2021년부터 테네시 타이탄스를 공식 후원했다. 브랜드 광고 뿐 아니라 의류 재활용 캠페인, 저소득층 학생을 위한 워시타워 기부 등의 사회공헌 활동도 했다.

LG전자는 2018년 말 테네시에 세탁기 공장을 설립하며 테네시 지역과 인연을 맺었다.

지난해 세계경제포럼(WEF) ‘등대공장’으로 선정된 LG전자 테네시 공장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등 디지털 기술을 도입하고 로봇을 활용해 공정을 자동화한 지능형 자율공장으로, LG전자는 생산라인을 추가하며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정규황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부사장)은 “LG전자는 미국 테네시를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현지 프로풋볼팀 타이탄스 후원을 이어가는 등 진정성을 가지고 지역사회 발전을 함께하며 미국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 입지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