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미국서 초프리미엄 빌트인 신제품 공개

Feb 19, 2024

LG전자는 오는 27∼29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4’에서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신규 라인업을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가 미국 현지 27일부터 열리는 북미최대 규모 주방·욕실 전시회인 'KBIS 2024'에 참가해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신규 라인업을 대거 선보이며 미국 빌트인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싱글 월 오븐'(사진 왼쪽)과 '식기세척기' 신제품은 무광(無光) 스테인리스 재질로 고급스럽고 세련된 디자인과 함께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룬다.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BIS는 주방·욕실 관련 최신 트렌드를 보여주는 전시로, 인테리어 전문가와 주방 디자이너, 건축가 등 전 세계 빌트인 가전 고객들의 관심도가 높은 행사다.

LG전자는 이번 KBIS에서 무광 스테인리스 재질의 신규 라인업을 공개한다. 프렌치도어 냉장고, 칼럼형 냉장고, 칼럼형 와인셀러, 오븐, 식기세척기 등 다양한 빌트인 가전 외관에 적용해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함께 실내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고자 했다.

오븐 라인업에는 ‘고메(Gourmet) AI(인공지능)’ 기술을 새롭게 적용했다.

내부 카메라가 식재료를 파악해 디스플레이에 다양한 맞춤형 레시피를 추천하고, 고객은 LG 씽큐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오븐 내부 조리 과정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영상·사진 촬영도 가능하다.

싱글 월 오븐, 더블 월 오븐, 콤비 월 오븐 등 다양한 타입을 선택할 수 있다.

오븐 신제품은 씽큐 앱으로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는 ‘씽큐 업’ 라인업이다. AI 기반으로 제품 상태를 분석하고 고장이나 위험 가능성을 알려주는 ‘씽큐 케어’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오븐 외에도 도어 패널을 고객 취향과 인테리어에 따라 선택하는 맞춤형 빌트인 가전도 전시한다. 고객이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을 구매할 때 스테인리스 재질이나 가구 마감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류재철 사장은 “B2B(기업 간 거래) 사업의 중요한 한 축을 차지하는 빌트인 시장에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차별화된 가치를 앞세워 위상을 꾸준히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