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엔솔, 애리조나 공장 첫 삽…2026년 생산

Apr 4, 2024

북미 2번째 단독 공장이자 첫 원통형·ESS 전용 생산공장…7조2천억원 투입

원통형 36GWh·ESS LFP 17GWh 규모…”기술 리더십 기반 고객 경험 극대화”

LG에너지솔루션의 북미 지역 2번째 단독 공장이자 첫 원통형·에너지저장장치(ESS) 리튬인산철(LFP) 배터리 전용 생산 공장인 미국 애리조나주 공장이 첫 삽을 떴다.

LG에너지솔루션 美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은 3일 애리조나주 퀸 크릭에서 케이티 홉스 애리조나 주지사, 샌드라 왓슨 애리조나 상무국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 등이 참석한 가운데 건설 현황 관련 설명회를 열고 본격적인 착공을 알렸다고 4일 밝혔다.

총 7조2천억원이 투입되는 애리조나 공장은 원통형 배터리 36기가와트시(GWh), ESS LFP 배터리 17GWh 규모로 각각 건설될 예정이며, 총 생산 능력은 53GWh에 달한다.

나희관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법인장(상무)은 “최근 공장 부지 정리와 착공을 마쳤으며 현재 순조롭게 철골 건설 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원통형 공장과 ESS LFP 공장은 2026년 각각 가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총 네 자릿수의 신규 일자리도 생길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 美 애리조나 공장 본격 착공
LG에너지솔루션 美 애리조나 공장 본격 착공  LG에너지솔루션이 3일 애리조나주 퀸 크릭(Queen Creek)에서 애리조나 공장 건설현황 관련 설명회를 열고 본격적인 착공을 알렸다.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공사 현장에서 양사 관계자 및 주정부 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원통형 배터리 공장에서는 ‘차세대 배터리’로 불리는 전기차(EV)용 46시리즈 배터리가 생산될 예정이다.

생산 전부터 글로벌 주요 고객사들의 관심을 받는 제품으로, 앞서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 하반기 오창 에너지플랜트에서 원통형 4680 배터리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는 글로벌 주요 배터리 제조사 중 가장 앞선 생산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오창 에너지플랜트 양산을 통해 충분한 경험을 쌓고, 이후 기술 리더십 등을 바탕으로 애리조나 공장에서도 차질 없이 원활한 생산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유성 LG에너지솔루션 소형전지사업부장(전무)은 “애리조나 공장은 단순히 LG에너지솔루션의 생산 공장을 넘어 북미용 원통형 배터리 생산을 대표하는 중심으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며 “친환경 EV 시장을 선도하는 고객사들과 함께 애리조나의 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도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에너지솔루션 美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LG에너지솔루션] 

ESS 전용 배터리 공장에서는 LG에너지솔루션이 독자 개발한 파우치형 LFP 배터리가 생산될 예정이다.

미국은 세계 최대 ESS 시장으로,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 내 현지 생산을 통해 물류, 관세 비용 절감으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즉각적인 현장 지원과 관리 서비스 진행 등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향후 미국 현지 고객사들과 전략적 파트너십도 확대할 예정이다.

김형식 LG에너지솔루션 ESS전지사업부장(상무)은 “앞선 기술 리더십과 지속적인 투자를 바탕으로 애리조나 ESS 생산공장을 북미 ESS 시장뿐만 아니라 글로벌 ESS 시장의 중심으로 키워낼 것”이라고 말했다.

케이티 홉스 애리조나 주지사는 “이 변혁적인 투자는 애리조나주를 넘어 미국 전역이 클린에너지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할 것” 이라며 “애리조나주에서는 주민들이 직업에 필요한 기술을 갖추도록 지원하고 적극적인 파트너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 북미 생산공장 현황
LG에너지솔루션 북미 생산공장 현황 [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경기 침체로 인한 전기차 시장 수요 둔화에도 ‘기술 리더십’을 바탕으로 미래 준비를 위한 투자는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현재 북미 지역에 미시간 단독 공장과 제너럴모터스(GM)와의 합작 1·2공장을 운영 중이며, GM 합작 3공장과 스텔란티스, 혼다, 현대차 등 주요 완성차 업체와의 합작 배터리 생산공장을 건설 중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전기차용 파우치형 배터리와 원통형 배터리는 물론, ESS용 LFP 배터리까지 북미지역 내 배터리 업체 중에서 가장 다양하고 경쟁력 있는 제품 포트폴리오도 갖추게 된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최고경영자(CEO) 사장은 “포트폴리오 확장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해 높은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며 “기술 리더십 기반의 압도적 제품 경쟁력으로 고객 경험을 극대화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