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T “7300만 전·현 고객 개인데이터 다크웹 유출”

Mar 31, 2024

미국 거대 유무선 통신업체 AT&T는 30일 약 760만개의 현재 계정 사용자와 약 6540만 명의 과거 고객 개인 데이터가 다크웹(일반 검색엔진으로 검색 불가능하고 특수한 경로로 접근 가능한 사이트)으로 유출됐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데이터 유출은 약 2주 전에 발생했으며, 유출된 정보에는 미국에서 주민번호처럼 사용되는 사회안전보장 번호 등이 포함돼 있다고 AT&T는 밝혔다.

유출된 정보는 2019년 또는 그 이전부터 회사가 보유하고 있던 것들이라고 AT&T는 부연했다.

AT&T는 현재 유출 경위를 조사 중인 가운데, 시스템에 허가받지 않은 접속이 이뤄진 증거는 아직 확보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또 이날 현재, 이번 정보 유출과 관련한 서비스에 대한 실질적인 영향은 없으며, 유출 이후 수백만 고객의 계정 비밀번호를 재설정했다고 AT&T는 밝혔다.

이번 유출 데이터가 애초 AT&T가 직접 보유하고 있던 것인지, 협력사가 보유하고 있던 것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사측은 전했다.

AT&T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