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26일 애틀랜타 공연 전석 매진

Apr 28, 2019 ,

 

첫 북미 투어를 펼치고 있는 NCT 127이 지난 26일 오후 애틀랜타 코카콜라 록시(Coca-Cola Roxy)에서 열렸다. 이번 공연은 애틀랜타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으로 전석 매진을 기록,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단독 콘서트로 미국을 순회하고 있는 NCT 127은 ‘NEO CITY : USA ? The Origin’ 애틀랜타 공연에서 오프닝 영상에 이어 멤버들이 일제히 무대에 등장, 첫 번째로 히트곡 ‘Cherry Bomb’(체리 밤) 영어 버전 무대를 선사했다.

관객들은 일제히 노래를 따라 부르며 뜨겁게 환호해, 현장은 순식간에 열광의 도가니로 달아올랐다. 이어 ‘소방차’, ‘무한적아’, ‘Regular’(레귤러), ‘Simon Says’(사이먼 세이즈) 등 역동적인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강렬한 무대와 함께 ‘지금 우리’, ‘Angel’(엔젤) 등 멤버들의 감미로운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무대, 신곡 ‘Superhuman’(슈퍼휴먼)과 ‘시차’까지 약 3시간 동안 총 23곡의 환상적인 무대를 연출했다.

또한 관객들은 공연 내내 멤버들의 이름을 연호하고, 합창과 휴대폰 플래시 등을 이용한 응원도 선보이는 등 열정적인 호응을 보냈다.

특히 이날 현장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기묘한 이야기’의 주인공으로 사랑 받고 있는 미국 하이틴 스타 케일럽 맥러플린(Caleb McLaughlin)도 참석해 공연을 즐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애틀랜타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NCT 127은 28일 마이애미에서 공연을 갖는다.

 

 

 

 

 

NCT-127 애틀랜타 공연 현장. /SM 엔터테인먼트

 

 

12

13

14

15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