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월드컵 기존 32개국 체제 유지

May 22, 2019

FIFA “48개국 개최, 더 많은 시간 필요해”

 

기존 32개국에서 48개국으로 월드컵 참가국을 늘리는 방안을 지속해서 검토했던 국제축구연맹(FIFA)이 결국 꼬리를 내렸다. 2022년 카타르월드컵에서도 예전처럼 32개국 체제로 치러진다.

FIFA는 22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FIFA는 앞서 피파 이사회에서 승인을 받는 등 2022 카타르월드컵 참가국을 기존 32개국에서 48개국으로 늘리는 방안을 살폈다. 하지만 모든 이해 관계자들의 상의 결과 현재는 48개국 참가가 어렵다는 결론을 내렸다.

48개국 월드컵 참가는 오는 2026년 열릴 월드컵부터 진행하기로 한 상태였다. 하지만 지아니 인판티노 FIFA 회장이 지난 3월 이사회에서 카타르대회부터 48개국 체제를 하자고 주장해 다시 회의를 거쳤고 끝내 미뤄졌다.

FIFA는 “마지막까지 카타르와 함께 48개국이 참가할 수 있는 방안을 살폈지만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결론이 나왔다. 48개국 개최를 위해선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데드라인인 6월까지 결정을 내릴 수 없다고 판단했다. 2022 카타

 

르월드컵은 32개국이 참가하게 됐다”고 못박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