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애틀랜타 총격 잊지 말아야”

Mar 15, 2024

3주년 맞아 아시아계 의원들 주청사서 기자회견

지난 2021년 3월 16일 발생한 애틀랜타 총격사건 3주년을 맞아 아시아계 정치인들이 조지아 주청사에서 추모 기자회견을 갖고 아시안계 대한 차별 철폐를 촉구했다.

지난 14일 오전 9시 열린 기자회견에는 한인 샘 박 주하원의원(민주)과 홍수정 주하원의원(공화)을 비롯해 아시아계 주의원들과 중국계 피해자 고 샤오지 탠씨의 남편인 마이클 웹씨 등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아시아계 시민단체들의 연합체인 아시안저스티스무브먼트가 주최했으며 행사는 애틀랜타를 비롯한 전국 주요도시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박사라 한미연합회(KAC) 애틀랜타지회장은 “애틀랜타 총격의 비극을 잊지 않고 이 비극을 계기로 아시아계의 목소리를 입법화하기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벌이고 있다”면서 “오는 16일 오후 5시 애틀랜타한인회관에서 추모행사를 개최한다”고 소개했다.

이상연 대표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