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밑줄 쫙’ 한샘학원 서한샘 전의원 별세

May 6, 2019

향년 75세…제15대 신한국당 국회의원 지내

‘밑줄 쫙’이라는 유행어로 널리 알려진 서한샘 전 국회의원(사진)이 숙환으로 6일 오후 향년 75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1944년생인 서 전 의원은 서울대학교 국어교육과를 졸업한 뒤 인천 동산고등학교와 홍익대 부속여고 교사를 지냈으며 대성학원 등에서 강사로 활동했다.

이후 한샘출판과 한샘학원을 설립해 회장과 이사장을 지냈다. 학원 강사 시절 ‘밑줄 쫙’이라는 유행어를 만들어낼 정도로 학생들에게 큰 인기를 끌기도 했다.

1996년에는 신한국당 소속으로 인천 연수구에서 제15대 국회의원으로 당선됐고, 이후 신한국당과 한나라당 교육평가위원장 등을 지냈다. 서 전 의원은 김대중 정부가 출범하고 새정치국민회의로 당적을 바꾼 뒤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16대 총선에 출마했으나 황우여 당시 한나라당 후보에 밀려 재선에 실패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서화자씨와 자녀 영진, 정원씨가 있다.

빈소는 인천 남동구 가천대길병원 장례식장 501호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9일 오전 6시다.

article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