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한상총연 강영기 27대 회장 취임

May 16, 2019

18일 댈러스서 정기총회 및 이사회 개최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제27대 총회장에 강영기 현 회장이 취임한다.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이하 미주상공인총연)는 오는 18일 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정기총회 및 정기이사회를 잇달아 열고 제27대 회장 취임 및 사업계획 등을 확정한다.

"

앞서 미주상공인총연 제27대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김영복)는 4월 8일 “3월 15일 후보등록 결과 강영기 현 회장이 미주상공인총연 제27대 회장에 선출됐다”고 발표했다. 강 총회장은 “살을 도려내는 아픔으로 미주상공인총연이 빠르게 재정비되고 있다”면서 “그동안의 노력으로 일군 사업들이 본격적으로 성과를 내는 제27대 집행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하는 미주상공인총연’을 강조해 온 강영기 총회장은 “상공회의소 본연의 임무와 역할에 충실하고자 하는 미주 전지역의 상공회의소들의 동참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이들과 함께‘일하는 총연’을 힘있게 이어가겠다”고 덧붙였다.

강 총회장은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이름을 도용하는 단체나 세력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처해 나가겠다. 총연은 하나다”라고 강조했다.  이번 제27대 회장 취임식에는 미주한인 지역상공회의소 회장단, 세계한인지식재산전문가협회(WIPA) 전종학 회장 등 미주상공인총연과 MOU를 맺고 있는 협회 및 단체, 그리고 미국진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한국의 기업체 대표들과 지자체 대표 등 미국 및 한국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