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서 티라노사우루스 친척 신종 공룡 화석 발견

Jan 12, 2024

국제연구팀 “T.렉스보다 700만년 앞서…북미 남부서 T.렉스 기원했을 가능성”

미국 남부 뉴멕시코주에서 티라노사우루스 렉스(T.렉스)와 형태와 크기는 비슷하지만, 그보다 600만~700만년 앞서 살던 신종 공룡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T. mcraeensis) 화석이 발견됐다.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 복원도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 복원도[Sergei Krasinski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국 배스대 니컬러스 롱리치 교수와 미국 뉴멕시코 자연사·과학박물관 서배스천 댈먼 박사팀은 12일 과학 저널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서 뉴멕시코주의 7천만년 전 지층인 홀 레이크층(Hall Lake Formation)에서 T.렉스의 친척으로 보이는 T.맥레이엔시스 화석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티라노사우루스류 공룡이 언제 어디에서 기원했는지 명확하지 않고 아시아 또는 북아메리카 서부가 기원지로 추정되고 있다며 이 발견은 이런 거대 공룡이 북미 저위도 지역에서 기원해 진화했을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화석이 발견된 곳은 뉴멕시코주 남중부에 있는 백악기 후기(캄파니아-마스트리흐트세) 지층인 홀 레이크층이다. 발견된 화석으로 추정한 공룡의 몸길이는 최대 12m인 T.렉스와 비슷하다.

이 화석은 처음에는 T.렉스에 속하는 것으로 추정됐으나 두개골 뼈의 형태와 연결 부위 등이 T.렉스와 여러 가지로 미묘하게 달라 최종적으로 신종 공룡으로 분류됐으며 T.맥레이엔시스로 이름 붙여졌다.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 발견 지역 및 지층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 발견 지역 및 지층 (A)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 화석(NMMNH P-3698)이 발견된 뉴멕시코주 시에라 카운티 지역. (B) 화석과 홀 레이크층(Hall Lake Formation). (C) 발굴된 공룡 두개골 화석. 축척=10㎝. Map by Ron Blakey. [Communications Biology/Nicholas R. Longrich et a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팀은 T.맥레이엔시스가 발견된 지역 주변에서 이전에 발굴된 7500만~6600만년 전 암석과 다른 공룡 화석 등을 토대로 이 공룡이 T.렉스보다 700만~500만년 이른 7300만~7100만년 전에 살았을 것으로 추정한다.

T.맥레이엔시스는 육식성 두발 공룡인 다른 수각류(두발 보행을 한 용반류 공룡) 종들과의 관계를 분석한 결과, T.렉스의 자매 종으로 지금까지 발견된 것 가운데 T.렉스와 가장 가까운 친척 관계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T.맥레이엔시스와 T.렉스의 관계로 볼 때 티라노사우루스류 거대 공룡들이 오늘날의 알래스카에서 멕시코까지 뻗어있던 1억~6천600만년 전 고대 섬 대륙인 라라미디아(Laramidia) 남부에서 기원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의 턱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의 턱 미국 뉴멕시코 자연사·과학 박물관에 있는 티라노사우루스 맥레이엔시스의 턱. [Nick Longrich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팀은 티라노사우루스류 공룡들이 약 7200만년 전 지금의 멕시코 라라미디아 남부에 살던 3개의 뿔을 가진 세라톱스, 하드로사우루스, 티타노사우루스 같은 몸집이 큰 초식 공룡들과 함께 진화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티라노사우루스류 공룡이 거대한 몸집으로 진화하는 데에는 현재의 미국 남부와 라라미디아 남부에 이들이 주로 먹이로 삼던 거대 초식공룡이 많았다는 점이 크게 작용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출처 : Scientific Reports, Nicholas R. Longrich et al., ‘A giant tyrannosaur from the Campanian-Maastrichtian of southern North America and the evolution of tyrannosaurid gigantism’, https://www.nature.com/articles/s41598-023-47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