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희 선거 담당영사 애틀랜타 부임

Jun 4, 2019 ,

지난 1일자로…내년 총선업무 맡아

내년에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관리를 위해 조선희 영사(41)가 지난 1일 애틀랜타총영사관에 부임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소속인 조선희 영사는 내년 4월에 있을 국회의원 재외선거의 국외부재자 및 재외선거인 신고, 신청, 투표관리 및 재외선거 홍보, 선거법위반행위 예방 및 단속활동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조 영사는 지난 2004년부터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근무했으며  가장 최근 선거인 지난해 지방선거에서는 서울 노원구 선관위 지도담당관을 역임했다.

조 영사는 “내년도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 재외국민들의 투표 참여 기반을 조성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라면서 “동남부 지역의 재외선거관리위원회는 10월경 구성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조 영사는 투표소 설치 장소와 관련, “충분히 검토해본 후 추후 자세한 내용을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연 대표기자

 

조선희 영사. <노원신문>